> Home > 나눔터 > 자유게시판
 
이번주...
세원 2012-05-21 00:57:40 611


세상에나..벌써 이번주라니...참..시간은 어찌 이리도 빨리 가는지...난감합니다.

갑자기 주어진 리싸이틀이 마냥 부담스럽고 이걸 내가 감당 할수있을까했는데

역시나 너무나 고마우신 하나님은 하나씩 하나씩 저를 감당할수있는 은혜를 주셨습니다.

제가 학기중이고 또 4,5월이 다른 실내악연주가 가장 많은 달이기에,

매일매일 고통스럽고 연습할 시간이 턱없이 부족하고 몸두 아프니

스트레스가 머리끝까지 차있는 시기에 제 고통을 같이 걱정해주던

 제 학생한명이 저에게 보낸 문자입니다.

"하나님이 나를 너무 사랑하심으로 나를 아버지의 나라로 인도하시기 위해

낮은마음과 넓은마음을 갖게 하시려고 좁은 길로 인도하시는것.

하나님은 그것을 "은혜'라 부르시지만,나는 그것을 "연단"이라고 부릅니다"

지난주에 받은 이 문자로 인해 가슴이 벅차올랐답니다.

나의 기준과 나의 시선으로 바라본 "날 왜 이렇게 힘들게 연단하시는겁니까?"라고

한창 가슴아프게 기도하던 저에게 그것이 하나님의 은혜였음을 깨닫게 해 준 문자였답니다.

지난주 월욜에 교회앞에 둔 제 차를 누군가 뒷 범퍼를 완전히 심하게 으스러지도록

긁어놓구 뺑소니를 쳤답니다. 연습 중 잠깐 지쳐 바깥에 바람쇠러 나갔다가

완전히 긁혀있는 제 차를 보고 그 자리에서 엉엉 울었답니다.

몸두 피곤하고 연습할 시간 도 없어서 머리가 돌아버릴지경인데 왜 차까지

이렇게 해서 저를 이렇게 괴롭게 하세요~이러면서 야밤에 길바닥에서 울었답니다.

다음날 바로 차는 정비소에서 가져갔고,저는 이동 해야 하는 모든 스케쥴을 이틀이나 다 취소를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그리고 이틀동안 얌전히 연습만 할수있는 시간을 가졌답니다.

매일매일 다른 리허설 ,렛슨으로 바빠서 연습할 시간없다고 투덜거리던 저의 모습을

아시고는 하나님은 그렇게 제가 연습에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을 주셨던 거였습니다.

연단 이 아닌 은혜를...........

이제 4일동안 더 큰 은혜를 입고 금요일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길 원합니다.

많은 기도 부탁드릴께요.

시간되시는 모든 분들 오셔서 힘이 되어주세욥!!! 그럼 이만~휘릭~

 

오미혜 : 연단이 아닌 은혜가 충만한 시간이 되길 기도합니다.. 감사와 기쁨을 위해!!! (05.21 05:54)
김윤희 : 화이팅 !힘내시고!! 금요일 밤 무대에서 뵙겠습니다^^ (05.21 08:50)
유상맘 : ... 차까지 긁혀 자리에 주저앉아 엉엉우는 상황의... 바닥까지 쳤으니 이제는 튕겨올라 저 하늘위에서 있을 일만 남았네요. 좋은 연주될것입니다. 금요일 목장모임이 있어 못가는 것이... 그홈이나 한마음이나 모두 아쉽네요. (05.21 15:17)
이종선 : 용기와 강단은 항상 있는게아닙니다 이럴때일수록 세원 자매는 ........화잇....팅.... (05.21 22:52)
성백영 : 미국에서도 두손들어 응원합니다. 화이팅!!! (05.22 00:35)
the_key : 기도하겠습니다... (05.23 00:31)
최희정 : 세원씨맘을 너무 잘알것같아요 연주앞두고 스트레스만빵인데 안좋은 일만 겹치고 왜 하나님은 도와주시지 않을까
그런데 다 지나고 뒤돌아보니 그것이 하나님의 은혜 사랑 계획이었음을.리싸이틀 너무 가보고ㅗ싶었는데 이번에도 못갔네요 어제멋지게 끝내셨으리라 믿습니다 (05.26 15:36)
DulliesSip :

yNcEbq4QNf27OfKCt2dVniXL9kM8h34G

5th dating show uncensored wheel
andy dating mandy moore roddick
scorpio male dating tips
radioactive dating in antartic
free updating on new technology
brenda song dating aaron musicant
whos ashley green (12.14 14:08)
내용 이름 비밀번호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찬양 - Grace / Laura Story 박덕희 2012.05.23
오늘 어느 일간지에.. 김종철 2012.05.18
 
 
 
서울시 서초구 신반포로 15 G동 10호(구. 반포본동 817번지) Tel : 02) 592-0191(교회) | Fax : (02) 536-8610
Copyright ⓒ 2008 Bb Church. All right reserved.